배달의민족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은 현대카드와 함께 ‘현대카드 X 배달의민족 에코용기’를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.

배민과 현대카드는 지난 2020년 10월 PLCC(상업자 전용 신용카드) 파트너십을 맺고 에코용기 개발을 시작했다.

상품 디자인은 현대카드가 맡고 우아한형제들은 일선 식당들이 실용적으로 쓸 만한 용기 스펙·용도에 대한 기획을 진행했다.

이번에 선보인 에코용기는 재활용이 가능한 합성수지로 만들었으며 일반적인 플라스틱(PP) 용기 대비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20% 이상 적다.

환경부의 ‘지구 환경오염 영향 저감 및 유해물질 감소’ 효과에 대한 EL727 인증 기준을 충족해 환경표지 인증도 획득했다.

100㎖, 400㎖, 700㎖, 1천㎖ 등 크기와 용량이 다른 사각 그릇 4개가 하나의 모듈로 조립된다.

배달 과정 중 음식이 새거나 뒤섞이지 않도록 기능성을 보완했다.

배민은 에코용기를 다음 달 초부터 배민상회에서 판매한다.

이날부터 다음 달 5일까지 배민 입점식당 50여곳의 채식 메뉴를 에코용기에 배달하는 채식배달위크도 진행한다.